빈터문학회-온&오프

 

     

 

 

 

 

 

 

 

 

 

 

 

 

 

 



  동인 발표작&신작시

  작품집 출간 소식

  해외 빈터로 부터

  동인 이벤트홀

  사진으로 만나는 빈터

  빈터 동인들



구인 유감
 정완희    | 2016·07·22 09:42 | HIT : 1,781 |
구인 유감
                            정 완 희

워크넷을 검색하며 세상을 본다
단 한명의 사람을 구하기 위해
잡코리아 인쿠르트 사람인까지
몇주일씩 수백명 이력서를 검색하면서
취직 간절한 사람들의 서투른 소개서를 읽는다
세상살이 이렇게까지 어렵게 살아야 하는 것인지
구직자들의 과거와 삶의 뒤안길이 가슴을 적셔온다
무슨 일이든 열심히 하겠습니다. 시켜만 주세요!
정말 취업이 간절한 사람들과
실업급여를 받기 위해 빈 껍데기만 올려진 이력서들
칠십오세, 팔십 가장의 고달픈 인생의 이력서까지
워크넷에는 수십만명 실직자들의 얼굴로 가득하다
열심히 사는것 만으로 세상일들은 해결되지 않는법
우리나라의 실업자가 삼백만을 넘었다는데
조선업 불황으로 수만명이 실직된다는데
삼십년 넘게 엔지니어로 일하면서 가장 힘든 일이
사람 내보내는 것과 사람 뽑는 일이다
수십명의 이력서를 출력하고
어렵게 통화를 하고  까다롭게 면접을 보고
나는 감히 무슨 자격으로 몇사람의 인생을 흔들고
그들의 손을 잡아 당기는 것인가
나도 한때는 그들과 같이 구직활동을 한적이 있다'
삼포세대 가득한 탈북보다 취업이 더 어렵다는 나라에서
수많은 사람들은 구직 유감이라 말할 것이다
오늘도 떨리는 손으로 이력서 검색을 한다
  
1289   환몽  빈터 17·11·12 781
1288   익선동 뒷고기집  빈터 17·11·12 727
1287   시선  김명철 16·12·02 2070
1286   경계를 지나다  김진돈 16·08·29 1923
1285   수석의 문장․ 5 1  김진돈 16·08·29 1767
1284   환상으로 달리다  김진돈 16·08·29 1861
1283   나무의 자세  김정수 16·08·22 1872
1282   감정의 모양  오영록 16·07·29 1832
1281   종이학  오영록 16·07·29 1785
  구인 유감  정완희 16·07·22 1781
1279   주객이 전도되어  이일림 16·07·08 1733
1278   잘 모르는 것에 대한 명상  이일림 16·07·08 1741
1277   미끄러지는 무늬  김효선 16·06·22 1666
1276   학습된 무기력  김효선 16·06·22 1771
1275   윤슬  김효선 16·06·22 1614
1274   당신이 나를 기억하는 방식  김효선 16·06·22 1630
1273   동백을 꺾다가  김효선 16·06·22 1583
1272   개 축  정완희 16·06·07 1749
1271   플루트아저씨와 하프아가씨와 쥐똥나무울타리  김명은 16·06·01 1960
1270   사월의 기도  노혜경 16·06·01 1627
1 [2][3][4][5][6][7][8][9][10]..[65]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COPYRIGHT ⓒ 2000 - 2018  POEMCAFE.
   ALL RIGHTS RESERVED.